마야안젤루,기독교인 되기에


흑인 역사의 달을 킥오프 돕기 위해,여기에 후반,위대한 문학 천재,마야 안 젤루에서 지혜의 두 한입 크기의 조각입니다. 보석처럼,이것들은 당신이 주머니에 넣을 수있는 아이디어이며,필요할 때마다 꺼내십시오.

보석#1:

안젤루는 자신을 기독교인이라고 부르지 않았습니다. 대통령 자유의 메달을 수여되는 즈음 인터뷰에서,그녀는 이런 식으로 넣어:

“사람들이 저에게 다가와서’나는 기독교인입니다.’나는 생각한다’이미? 당신은 이미 그것을 가지고?’나는 그것을 위해 일하고 있는데,이는 내가 모든 인간에게 친절하고 공정하고 관대하며 존중하고 예의 바르려고 노력한다는 것을 의미한다.”

보석#2:

다른 인터뷰에서 안젤루는 하나님을 믿는 법을 배웠지만 그 믿음을 자신의 것으로 만들었을 때 용감해 졌다고 말했다. “나는 좋은 일이었다 아무것도 할 감히. 나는 내 미래에 있었던 것처럼 보이는 것과는 먼 일을 감히 할 수있었습니다. 내가 좋은 일을하도록 요청 받았을 때,나는 종종 예,시도 할 것입니다,예,최선을 다할 것입니다. 하나님이 나를 사랑하신다면,하나님께서 모든 것을 나뭇잎에서 물개와 떡갈나무로 만드셨다면,내가 할 수 없는 것은 무엇입니까?”

따라서 안젤루의 명예에 따라,이 보석들을 가까이에두고 그리스도인이되는 것은 항상 진행중인 일이며 하나님의 창조적 사랑은 모든 것을 가능하게한다는 것을 기억합시다!

여기에 소금 프로젝트 웹 사이트를 방문하십시오.

주제: 믿음,연민,용기,진화 기독교,하나님,은혜,감사,건강과 치유,사랑,마음 챙김,새로운 생각/새로운 시대,진보적 인 기독교 101,사회&환경 사역,영적 탐구&연습. 8 점:포인트 1:예수의 가르침,포인트 2:다원주의,포인트 3:포괄적 인 공동체,포인트 4:우리가 믿는대로 행동,포인트 5:비 독단적 인 수색자,포인트 6:평화와 정의,포인트 8:연민과 사심없는 사랑. 리소스 유형:기사,인터뷰 및 읽기.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